정보마당

FINETNC DATAROOM

[세탁약품] 섬유유연제란?

작성자
화인Tnc
작성일
2019-01-30 17:26
조회
2446
섬유유연제는 직물의 전기전도성 증가, 정전기를 최소화하고 직물의 뻣뻣함을 감소할 목적으로 직물에 코팅. 섬유유연제에는 마지막 헹구기에 첨가하는 것, 세제에 넣는 것, 건조기에 첨가하는 것이 있는데, 국내에서는 헹구기에 첨가하는 것이 많은 편이다.
국내 시판 섬유유연제중 약산성 양이온계에 속하는 것은 샤프란, 마무리, 맑은물 이야기, 아내의 향기, 피죤, 보드레 (아기 기저귀용), 쉐리 등이 있으며, 알칼리성 음이온계 섬유유연제로는 울샴푸(모직 전용 섬유린스), 포미 등이 있다.
양이온 유연제는 4차 암모늄 화합물이 많이 사용되고 있고, 내균성을 부수적으로 부여한다. 종종 음이온 유연제는 상업적으로 섬유소 섬유와 모, 견 등 단백질계 섬유에 사용하고 양이온 유연제는 대부분 가정용 세탁에 사용한다. 일반적으로 이러한 상업적 유연제는 지방산이다.
섬유는 수중에서 음으로 하전되기 때문에 양이온 계면활성제를 흡착하여 섬유표면에 하전된 피막을 형성, 여기에 수분을 흡착하 여 대전을 방지한다. 양이온 계면활성제는 물 속에서 친수기는 음으로 하전된 섬유쪽에, 친유기는 섬유의 바깥쪽으로 향하도록 흡착되어 섬유의 표면은 기름의 엷은 막을 입힌것처럼 되어 섬유의 움직임이 자유로와서 부풀고 부드러워진다.
양이온성 유연, 대전방지제는 음이온 계면활성제와 결합하여 세제 및 유연 대전방지제 모두 효능을 상실하므로 함께 사용할 수 없으며, 표백제, 물연화제와도 함께 사용할 수 없다.

섬유유연제에 대한 F&A

Q1: 양이온 및 응이온 유연제란 무엇인가?
A1: 계면활성제가 물에 용해 되었을 때 해리하여 계면활성(친수기 부분)을 나타내는 원자단이 음이온이면
음이온계면활성제, 양 이온이면 양이온게면활성제, 해리하지 않는 친수기를 갖는 것은 비이온계, 두가지를
다 갖고 있으면 양성계라고 한다.

Q2: 왜 유연제는 세제와 함께 사용해서는 안되는가?
A2: 섬유내 약간의 음이온계면활성제는 양이온 계면활성제의 유연효과를 향상시킬 수도 있는데, 음이온/양이온 복합체의 침전물 이 직물내에 생성되고 이 복합체는 윤활제 역할을 하게 될 수 있기 때문이다. 그러나 과도한 음이온이 섬유상에 존재하거나 많은 음이온계면활성제가 함유된 세탁액내에 양이온계면활성제(섬유유연제 성분)를 혼합사용하면 음이온계면활성제와 양이온계면활성 제가 상호작용을 일으키게 되고, 이것이 유연효과를 감소시키게 되는 것이다. 마찬가지로 샴퓨와 린스가 혼합된 제품보다는 샴퓨 후 린스를 해 주는 것이 더 효과적일 것이다.

Q3: 왜 양이온계면활성제가 음이온 및 비이온계면활성제보다 우수한 유연효과를 부여하는가?
A3: 여러분이 이 세상에 존재하기 전인 1964년경 Brasseler과 Rosch라는 학자는 양이온계면활성제가 음이온계면활성제나 비이온 계면활성제에 의해서 얻을 수 없는 정도로 표면마찰계수를 감소시킬 수 있다는 것을 밝혔다. 양이온계면활성제와 섬유의 결합, 섬유상의 양이온계면활성제의 배열에 대해서는 대체로 두가지의 가능성이 제시되고 있다. 윤활제의 배열이 표면마찰힘의 감소에 영향을 주는 두가지 효과: 첫째, 윤활층에 작용하는 전단력은 강한 결합을 파괴하지 않고는 윤활제를 제거할 수 없다. 둘째, 미끄러운 표면이 밖으로 향해 있는 유연제의 소수성 꼬리사이에 생성된다. 분자간 결합만큼의 마찰저항과 결합력은 극성이나 이온 군 보다 비극성부분에서 훨씬 낮다. 이 사실은 양이온계면활성제가 마찰계수의 감소를 가져오며, 양이온유연제가 놀랄만한 효과를 발휘하는 주요인이 되는 것이다.

국내 시판 섬유유연제

섬유유연제의 향
1) 피죤(주식회사 피죤): 미모사향, 그린후레쉬향, 비앙카향
2) 포미(유니레버코리아): 자연향, 꽃향기
3) 맑은물 이야기(제일제당): 후레쉬후로ㄹ향, 네츄럴그린향
4) 쉐리(옥시): 파리의 향수, 알프스의 향수, 지중해의 향수
5) 아내의 향기(동산 씨앤지): 스위프엘로향, 후레쉬블루향
6) 샤프란(LG): 두피너스향, 히아신스향
7) 옥시크린(옥시)

각각의 특징
1) 피죤
향이 매우 오래동안 지속되는 특징. 항균 기능을 가지고 있고 세제의 찌꺼기를 말끔히 제거해준다. 세제나 표백제와 함께 사용 하여서는 안된다. 눈에 들어가면 즉시 헹구고 이상이 있을 시 의사에게 문의하여야 한다. 설명서의 사용량을 지키고 너무 장시간 담가두어서는 안된다.

2) 맑은 물 이야기
피부 보호 성분인 AMO와 실리콘이 배합되어 있다. ADA성분이 세탁후의 찌꺼기를 제거해 준다.

3) 쉐리
다른 제품과 마찬가지로 물에 헹굴 필요가 없다. 원액이 직접 옷에 닿으면 염착될 수 있고 세제, 표백제와 함께 사용하여서는 안된다. 동절기에는 실내에서 보관하여야 한다.

4) 아내의 향기
국내 최초 SF(향균·방취)마크를 획득하였다.
천연 식물성 야자 유연 성분(EQ)의 사용으로 연약한 피부에 좋다.
반발탄성 실리콘이 세탁 후 구김을 방지하여 다림질 편리.
린스 효과가 3배나 강화되었다.

5) 샤프란
100% 야자 유연 성분으로 만들어져 아기옷, 속옷까지 사용가능.
세탁 후 남은 찌꺼기는 물론 남은 새균까지 제거한다.

6) 옥시크린
모, 견, 가죽 등 물빨래를 할 수 없는 의류, 금속염류로 나염한 의류, 중성세제를 사용하여 세탁하는 의류는 사용하여서는 안된다.
지하수 또는 수돗물이라도 금속성분이 많이 함유되어 있는 경우 붉은 물이 들 수 있다. 용기 안에 물이 들어가지 않게 보관 하는데 물이 들어 갈 경우 굳을 수도 있다.
장시간 담가 놓을 경우 탈색이나 황변의 우려가 있으니 3시간 이내로 담가주어야 한 다.

3. 섬유유연제의 장단점
유연제는 섬유에 친화력이 있고 시간이 경과함에 따라 황변하는 경향이 있으며, 빈번히 사용하면 섬유에 축적되어 섬유의 흡수성을 감소한다. 또한 섬유유연제 사용에 관한 지시는 따라야 할 필요가 있다. 그렇지 않으면 문제가 발생하는데, 예를 들어 건조기 유연제시트(sheet)는 냉건조기에 첨가해야 한다. 온건조기 혹은 열건조기에 첨가하면 유연제의 오일(oil)은 합성품목에 얼룩이 될 수 있고 흡수성이 적은 직물에서는 지방층을 직물에 축적하는 경향이 있다. 그러므로 제품을 세탁할 때마다 사용하는 것은 좋지 않고 필요하다면 세번 세탁후 한번 정도 사용하도록 권장한다.

그러나 대부분의 시판 섬유유연제는 세탁후 헹굼시 사용하는 것이어서 세제와 동시에 사용하면 안되고 처리시간은 3분이면 충분 . 섬유 유연제를 함께 사용하면 어느 정도는 의류의 유연과 정전기를 방지할 수 있지만, 영구적이 못되는 흠이 있다. 그리하여 세탁에 견딜 수 있는 고분자 계면활성제가 개발되어 사용되기도 한다. 영구적인 대전방지를 위해서는 섬유표면을 친수성 수지피 막을 입히거나 섬유분자에 친수성 중합체를 그래프트(graft) 중합시키는 방법과 같은 섬유 자체의 개질이 이루어지기도 한다.